남보라, 발달장애 남동생 수상 소식에 "나 운다 울어"
입력 2024. 06.17. 23:37:11

남보라

[셀럽미디어 신아람 기자] 배우 남보라가 남동생의 수상 소식에 감동했다.

남보라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 운다 울어. 동생이 수도권 바리스타 대회에서 은상을 받았다. 작년에 처음 나간 개인전에 이어서 올해 두 번째 도전 만에 은상을"이라고 적었다.

이어 "최선을 다한 동생의 모습에도 감동 받았지만 누구보다 동생을 위해 마음 다해 가르치고 돌봐주신 선생님의 사랑에 감동 받은 하루였다. 선생님의 눈물에 저도 모르게 울컥"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너무 잘해서 기특하고. 끝까지 놓지 않고 책임져주신 선생님께도 감사하고. 기쁜 하루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남보라는 지난 2월 개인 방송을 통해 동생의 발달장애를 고백한 바 있다.

당시 남보라는 "동생이 발달장애를 앓고 있는데 경계성에 있는 친구라 장애 등급을 못 받았다. 경계성에 있는 친구들이 등급 받기 어렵다고 하더라"며 "한 두세 달 동안 병원 다니면서 검사들을 실시했고, 결과지가 나왔는데 장애가 있다고 판정을 받아서 장애 등급 신청을 하러 갈 예정"이라고 했다.

[셀럽미디어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남보라 인스타그램]
<

스타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