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리 아일리시, 청음회 연다…국내 팬과 특별한 시간
입력 2024. 06.12. 11:30:46

빌리 아일리시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팝스타 빌리 아일리시가 청음회를 선보인다.

오는 18일 서울 광진구 빛의 시어터에서는 빌리 아일리시의 신규 앨범 청음회가 개최된다.

스포티파이는 전 세계적으로 아티스트들과의 협업을 통해 아티스트 전용 팝업, 단독 청음회 등 아티스트와 팬들을 이어주는 다채로운 이벤트를 개최해왔다. 스포티파이가 한국에서 진행하는 청음회는 빌리 아일리시와 함께하는 이번이 처음이다.

스포티파이가 주관하는 이번 청음회는 빌리 아일리시의 세 번째 정규 앨범 ‘히트 미 하드 앤드 소프트(HIT ME HARD AND SOFT)’ 발매를 기념해 기획됐다. 특히 빌리 아일리시가 신규 앨범을 통해 보여주는 세상을 시각적 요소로 구현해 현장에 있는 팬들에게 보다 몰입감 넘치는 청취 경험과 높은 앨범 이해도를 제공하고자 한다. 이번 행사는 지난 5월 영국 런던의 라이트룸(Lightroom) 아트센터에서 처음 공개된 이후 서울에서 두 번째로 진행되는 것으로, 국내 팬들에게 보다 다채로운 리스닝 경험을 선사하고 아티스트의 음악적 여정을 더 가까이에서 느끼는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스포티파이는 아티스트가 음악을 넘어 자신의 색채를 다양한 방식으로 표현하는 데 있어 전폭적인 지원을 이어오고 있다. 향후에도 스포티파이는 음악을 사랑하는 리스너들에게 이색적인 청취 경험을 제공하고 아티스트와 팬들이 음악을 통해 보다 깊이 교류할 수 있는 기회를 확장해 나갈 방침이다.

스포티파이 코리아 박정주 뮤직팀 총괄은 “아티스트와 팬들을 연결하는 가교 역할을 맡아 한국 팬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수 있어 기쁘다”라며 “앞으로도 스포티파이의 글로벌 음악 생태계를 지속적으로 확장하고 아티스트와 팬이 모두 하나 되어 즐기는 건강한 음악 문화를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스포티파이 제공]
<

해외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