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의 봄'보다 빠르다…'파묘', 개봉 3일만 100만 관객 돌파
입력 2024. 02.24. 15:45:02

'파묘'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영화 '파묘'(감독 정재현)가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24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이날 오전 기준 '파묘'는 100만 891명을 넘어서며 올해 개봉작 중 가장 빠른 속도로 100만 관객을 불러 모았다.

'파묘'는 한시도 긴장감을 놓을 수 없는 스토리와 신선한 소재, 베테랑 배우 최민식, 김고은, 유해진, 이도현의 호연으로 실관람객들의 폭발적인 호평을 얻으며 극장가의 대표 흥행 주자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특히 '파묘'는 2024년 최고 사전 예매량과 역대 오컬트 영화 중 가장 높은 오프닝 스코어를 기록한 데 이어, 올해 개봉한 영화 중 가장 빠른 속도로 100만 명을 돌파, 2024년 극장가를 견인할 흥행작으로 등극했다.

또한 2023년 최고의 흥행작 '서울의 봄'보다 하루 빠르게 100만 고지를 넘기며 흥행 독주를 이어가고 있다.

한편 '파묘'는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쇼박스 제공]
<
<

영화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