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오밥 작가 김해리, 첫 개인전 개최…21일 한국미술관 오픈
입력 2023. 12.23. 10:19:21

김해리 작가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바오밥 작가 김해리 두루딱딱이 공방 대표가 12월 21일부터 27일까지 경기 용인 소재 한국미술관에서 첫 개인전을 갖는다.

이번 전시는 '바오밥, 아낌없이 주는 나무'라는 주제로 기획되었는데, 바오밥 나무를 통해 도예작가로서 자신의 성장과정을 표현하고자 하였다. 소설 '어린왕자' 속 바오밥 나무처럼 사회적 편견 때문에 엄마로서 또 여성으로서 성장에 어려움을 겪었던 작가의 삶을 투영하고자 했다.

명지대 산업대학원 세라믹아트공학과를 졸업한 김해리 작가는 다양한 유약 연구를 통해 미술 작품에서 구현되는 색감과 기법을 도자기에도 적용하고자 하는 꿈을 갖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는 호박의 꿈, 움트는 상상, 너로부터, 조우 등 다양한 작품들이 전시된다.

김해리 작가는 사단법인 한국미술협회 산하 현대여성미술협회가 주관하는 2023년 현대조형미술대전에서 공예(도자) 부문 장려상을 수상했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현대미술관]
<
<

문화/사회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