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기안84, 곰팡이 핀 귤로 담금주를? 대환장 레시피 [Ce:스포]
입력 2023. 12.08. 23:10:00

'나 혼자 산다'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기안84가 귤 담금주를 만든다.

8일 오후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생애 처음 귤 담금주를 만드는 기안84의 모습이 공개된다.

‘기안 하우스’ 셀프 인테리어 후 배가 고파진 기안84는 지난여름 ‘혼모(혼자서 모텔 숙박)’ 당시 볶음밥을 만들고 남은 냉동 소고기로 소고기 라면죽을 제조한다. 라면죽을 만들던 그는 ‘대호84’ 김대호가 말했던 라면죽 꿀팁을 떠올리며 “뭘 안다고 뭘. 그 친구가 저한테 배울 게 훨씬 많을 것”이라며 콧방귀를 뀌어 그 이유를 궁금케 한다.

기안84는 소고기 라면죽을 흡입하며 코드 쿤스트가 심사위원으로 활약 중인 한 프로그램을 시청했다. 그는 자신도 모르게 “귀 나왔다!”라며 코드 쿤스트의 등장에 반가워했다. 기안84의 넘치는 ‘무지개 가족’ 사랑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식사 후 거실 대청소에 나선 기안84. 그는 찌든 소파와 4년 전부터 함께한 안마의자를 닦기 시작한다. 좀처럼 빠지지 않는 때를 없애기 위해 코 푼 수건과 고량주 소독까지 의식의 흐름대로 모두 이용해 이를 악물고 벅벅 닦는 기안. 세월의 흐름이 묻어나던 기안의 가구들이 어떻게 변신했을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그런가 하면 귤 박스를 꺼내 와 귤 담금주를 만드는 기안84의 모습은 모두를 충격(?)에 빠트릴 예정이다. 제주도에 사는 어머니가 직원들과 함께 먹으라고 보내 준 귤이지만, 오랜 시간 두고 먹지 않아 곰팡이가 가득 핀 상황. 기안84는 “(안 먹으면) 엄마한테 미안하니까”라며 곰팡이 덩어리 속 괜찮아 보이는 과일들을 찾아 세척 후 마음 가는 대로 담금주를 만들었다고.

특히 기안은 레시피 없이, 계량 없이, 열탕 소독도 하지 않은 채 느낌대로 기안주를 만들었다고 해 그의 귤 담금주 과정이 웃음 폭탄을 안길 예정이다.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MBC 제공]
<
<

예능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