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짝이는 워터멜론' 려운, 고두심 하숙집 입성…최현욱 보고 혼란[Ce:스포]
입력 2023. 10.03. 20:50:00

'반짝이는 워터멜론'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려운과 증조할머니 고두심의 알싸한 첫 만남이 펼쳐진다.

3일 방송되는 tvN 월화드라마 '반짝이는 워터멜론'(극본 진수완, 연출 손정현, 유범상,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팬엔터테인먼트)에서는 은결(려운 분)이 말로만 들었던 증조할머니 고양희(고두심 분)의 달팽이 하숙집에 입성한다.

은결은 기타를 팔러 라비다 뮤직에 들렀다가 1995년으로 타임슬립, 고등학생 시절의 아빠 이찬(최현욱 분)을 보고 대혼란에 빠졌다. 심지어 1995년에는 아는 사람도, 그때 사용하던 돈도 없는 만큼 노숙자 신세를 피하기 위해서는 이찬의 도움이 절대적으로 필요한 상황. 이에 은결은 머물 곳을 찾기 위해 유일한 동앗줄인 이찬의 뒤를 졸졸 쫓아다닌다.

때마침 이찬 역시 처참한 시험 성적으로 인한 할머니 고양희의 불방망이 공격을 피하기 위한 방패막이 필요한 터. 은결을 자신의 과외 선생님이라고 소개하며 부자(父子) 사기극을 시작한다. 공개된 사진 속 이찬은 흩날리는 성적표와 고양희를 피해 도망치는 한편, 은결은 그 모든 광경을 지켜보며 황당한 표정을 짓고 있어 이들의 독특한 첫 만남 현장이 궁금해진다.

한편, 두 부자가 거짓말을 하고 있음을 모르는 고양희는 손자의 과외 선생님이 온 것을 기념해 달팽이 하숙집 파티를 준비한다. 고양희와 이찬의 구수한 노랫가락에 흥도 점점 오르는 가운데 이를 지켜보는 은결의 눈빛에서도 뭉클한 감정이 느껴져 달팽이 하숙집 노래자랑 시간이 더욱 기다려지고 있다.

'반짝이는 워터멜론'의 연출을 맡은 손정현 감독 역시 이 장면을 좋아하는 장면으로 꼽았다. 손정현 감독은 "개인적으로 할머니와 이찬이 하숙집에서 노래를 부르고 이를 지켜보는 은결의 모습이 흐뭇하면서도 한편으로는 찡하기도 했다. 반짝이는 아빠의 청춘을 바라보는 은결의 내레이션을 주목해달라"고 전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달팽이 하숙집 노래자랑이 개최될 tvN 월화드라마 '반짝이는 워터멜론' 4회는 오늘(3일) 저녁 8시 50분에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N 제공]

방송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