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펙트라이프' 이영란, 귀촌 사연 공개 "관상동맥 75%·대동맥 30% 막혀"[Ce:스포]
입력 2023. 09.27. 23:30:00

'퍼펙트라이프'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배우 이영란이 '퍼펙트라이프'에 출격해 귀촌 이유를 밝힌다.

27일 방송되는 TV조선 '퍼펙트라이프'에서는 명품 배우 이영란이 자연 속에서 살아가는 반전 일상을 공개한다.

이영란의 등장과 함께 그녀가 주연을 맡은 브라질 영화 '포르탈레자 호텔'의 한 장면이 공개돼 시선을 집중시켰다. MC 오지호가 브라질 영화에 어떻게 캐스팅된 것인지 궁금해하자 이영란은 “감독님이 나와 다른 배우분 둘 중 한 명을 고르기 위해 직접 한국에 오셨는데 최종적으로 내가 캐스팅됐다”고 답했다. 대부분 영어로 이루어진 대사를 훌륭히 소화한 이영란에게 윤영미가 “원래 영어를 잘하시는 거냐”고 묻자, 그녀는 “뉴욕대에서 공연학을 전공했다. 배우 이서진 씨가 후배다”라며 깜짝(?) 인연을 밝히기도 했다.

1996년 아시아태평양영화제 최우수 여우조연상, 2005년 베를린영화제에서 특별 언급상을 받으며 해외에서도 인정받는 등 도시적인 이미지와는 달리 이영란은 오늘 방송에서 경상북도 문경의 거대한 자연 속에서 지내는 반전 일상을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그녀는 “건강해 보이는 겉모습과 달리 관상동맥은 75%, 대동맥은 30%가 막혔다. 건강검진에서 발견되는 작은 것들에도 충격을 받아 '자연의 품에 안겨야겠다'라고 다짐했다”며 귀촌 사연을 털어놓았다. 이어서 그녀는 “최우수 여우주연상도 받아야 할 것 아니냐”며 앞으로의 작품 활동에 대한 포부를 당당히 밝혀 출연자들이 감탄하기도 했다.

이영란은 황토방에서 비 오는 바깥 풍경을 보고, 맨발로 산길을 걷다 계곡물에 팔다리를 씻는 등 자연과 물아일체 된 모습을 보여준다. 무예 스승님과 함께 무술을 연마하고, 세계 각종 무술까지 섭렵할 정도로 수준급인 검무 실력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모두를 감탄케 한 그녀의 무술 실력을 방송에서 만나볼 수 있다.

'퍼펙트라이프'는 오늘(27일) 오후 11시 30분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조선 제공]

방송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