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벌집 막내아들', 2023 국제 에미상 최종 노미네이트
입력 2023. 09.27. 15:14:30

'재벌집 막내아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SLL(대표 정경문) 제작 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연출 정대윤/김상호, 극본 김태희/장은재)이 국제 에미상(International Emmy Awards) TV 영화/미니시리즈 부문에 최종 노미네이트 됐다.

51회를 맞은 국제 에미상은 미국의 시청자와 방송관계자에게 외국의 우수한 TV 프로그램을 소개하기 위해 제정된 상으로, 캐나다의 반프 TV 페스티벌, 모나코의 몬테카를로 TV페스티벌과 함께 세계 3대 방송상으로 불리는 시상식이다.

'재벌집 막내아들'은 재벌 총수 일가의 오너리스크를 관리하는 비서가 재벌가의 막내아들로 회귀해 인생 2회 차를 사는 판타지 드라마. 시청률 전국 26.9%, 수도권 30.1%를 기록하며 시청률과 화제성 모두 휩쓸었다.(닐슨코리아 기준)

'재벌집 막내아들'은 지난 21일 '서울드라마어워즈 2023' 국제경쟁부문 미니시리즈 작품상을 수상한데 이어 이번 2023 국제 에미상 노미네이트 소식으로 다시 한번 국제무대에서 작품성을 인정받게 됐다.

'재벌집 막내아들' 연출을 맡은 SLL 정대윤 감독은 "국제 에미상에 노미네이트 됐다는 사실이 너무 영광이고 자랑스럽다. 우리 드라마가 철저히 한국적인 현실과 판타지를 반영했음에도 세계가 그 메시지를 인정했다는 것이 놀랍고 뿌듯하다. 수상까지 이어져서 오랜 시간 함께 고생한 모든 분들과 기쁨을 나눌 수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재벌집 막내아들'의 수상 결과는 뉴욕 현지 시간 기준 11월 20일 2023 국제 에미상 시상식에서 최종 발표될 예정이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SLL 제공]

방송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