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정연, 사칭 계정 주의 당부 "심적·금전적 피해 없길"
입력 2023. 09.26. 23:35:33

오정연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방송인 오정연이 사칭 계정에 대해 주의를 당부했다.

오정연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간 여러 사칭 계정 제보가 올 때마다 설마 하는 마음에 알리지 않고 지나쳐 왔었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번에 제보를 받은 계정은 아이디와 프로필도 거의 똑같고, 팔로워도 1400명이나 확보한 데다 대화를 여러 차례 시도하는 등 피해가 우려되는 지경"이라고 밝혔다.

이어 "저는 파란 딱지 달린 이 계정 하나만 사용하고 관리한다. 또한 앞으로도 계정이나 아이디를 바꿀 생각이 없으니 혹시라도 사칭 계정에 깜빡 속아 심적, 금전적으로든 피해보시는 일이 없도록 유의하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오정연은 "현재 살아 있는 사칭 계정과 앞으로 생겨날 법한 사칭 계정을 발견하면 즉시 신고해달라"고 덧붙였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김혜진 기자]

스타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