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리비아 로드리고, '뱀파이어'도 통했다…빌보드 핫 100 1위 3관왕
입력 2023. 07.11. 16:29:30

올리비아 로드리고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가수 올리비아 로드리고(Olivia Rodrigo)가 'Z세대 글로벌 아이콘'다운 무서운 빌보드 기록을 썼다.

지난달 30일 정규 2집 'GUTS(거츠)'의 리드 싱글 'Vampire(뱀파이어)'를 발표한 올리비아 로드리고가 빌보드 차트 대기록을 달성했다.

10일(현지 시각) 올리비아 로드리고의 신곡 'Vampire(뱀파이어)'가 빌보드 핫 100 차트 1위에 올랐다. 유니버설뮤직은 “2021년 빌보드 핫 100 차트 1위를 각각 장식한 정규 1집의 리드 싱글 'drivers license(드라이버스 라이선스)'와 'good 4 u(굿 포 유)'에 이은 세 번째 기록”이라며 “올리비아 로드리고는 이로써 빌보드 역사상 최초로 정규 앨범 1집과 2집의 리드 싱글을 모두 핫 100 차트 1위에 올린 아티스트이자 세 개의 싱글 모두 발매주 안에 1위에 올린 최연소 아티스트 기록을 세웠다”고 전했다.

또한 이번 1위로 2000년 이후 출생한 아티스트 중 2번 이상 빌보드 핫 100 차트 1위에 오른 유일한 아티스트(2003년 생)에 오르는 신기록을 달성했다.

빌보드의 역사를 바꾼 싱글 'vampire'는 뜨거운 인기를 보여주고 있다. 세계 최대 음원 플랫폼 스포티파이의 '2003년 발매일 최다 스트리밍 신기록'(여성 솔로곡)을 달성하며 글로벌 차트 1위를 차지하는 등 식지 않은 올리비아 로드리고의 열풍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올리비아 로드리고는 'vampire' 발표 이후 오는 9월 8일 두 번째 정규 앨범 'GUTS' 발매를 확정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그는 이번 앨범을 두고 “저에게 있어 이번 앨범은 성장통, 그리고 제 삶의 지금 시점에서 제가 누구인지 알아가고자 하는 노력에 관한 것”이라고 밝혔다.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유니버설뮤직 제공]

해외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