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태용 "데뷔 7년 만에 첫 솔로, 두렵지만 잘하고 싶은 마음 커"
입력 2023. 06.05. 16:11:35

NCT 태용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그룹 NCT 태용이 데뷔 7년 만에 첫 솔로로 나선 소감을 밝혔다.

5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에스제이쿤스트할레에서는 NCT 태용의 첫 솔로 미니앨범 '샤랄라(SHALALA)'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태용은 데뷔 7년 만에 첫 솔로 앨범으로, 기획 단계부터 모든 과정에 참여해 의미가 크다. 특히 그의 자전적인 이야기를 담아 폭넓은 감성을 기대케 한다.

이날 태용은 "그동안 다양한 활동을 많이 했지만, 확실히 솔로 활동이라는 게 두렵기도 하고 떨리기도 하고, 또 다른 의미에서는 잘 하고 싶은 마음이 크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이번 앨범에 대해 "모든 수록곡들을 포함해 전곡 작사, 작곡에 참여했다. 어떤 이야기를 담으면 좋을까 하다가 평소에 제가 어떤 생각하는지 고민해봤는데, 힘들었을 때 혹은 즐거웠을 때 등 모든 것들을 담은 앨범"이라고 설명했다.

태용은 "이 앨범을 들으시는 많은 분들이 꿈에 대해서나 살아가는 데에 있어서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다. 응원이 됐으면 좋겠고, 사랑이나 많은 감정들을 이 앨범에 담았으니까 듣고 오늘 하루가 조금 더 활기찼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넣었다"고 전했다.

태용의 '샤랄라'는 오늘(5일) 오후 6시 공개된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김혜진 기자]

가요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