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대 혼자 있지 말 것”…‘옥수역귀신’ 4월 개봉
입력 2023. 03.22. 13:24:18

'옥수역귀신'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영화 ‘옥수역귀신’(감독 정용기)이 4월 극장 개봉을 확정했다.

‘옥수역귀신’은 옥수역에서 의문의 죽음이 연이어 일어나자 특종을 감지한 기자 나영이 취재를 시작하고 진실에 다가갈수록 공포와 맞닥뜨리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공포 영화다.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지하철 3호선 옥수역 공간 전체를 둘러싼 서늘한 분위기를 담아내고 있다. 텅 빈 역사의 스산한 모습이 출처를 알 수 없는 공포심을 유발하는 가운데, “절대 혼자 있지 말 것”이라는 붉은색의 경고문은 옥수역에서 맞닥뜨리게 될 공포의 실체에 대해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3호선 옥수역에서 투신자살한 남성의 사건을 모티브로 2011년 전국을 공포에 빠뜨렸던 호랑 작가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옥수역귀신’은 ‘링’의 각본가 다카하시 히로시가 각색하여 화제를 모은다.

‘옥수역귀신’은 MZ 세대들의 큰 사랑을 받는 김보라와 K팝 밴드 엔플라잉의 멤버이자 배우로 활약 중인 김재현 그리고 한계 없는 연기력을 보여주는 신소율의 열연이 더해져 높은 몰입도 선사한다. 이처럼 극한의 현실 공포를 예고하는 ‘옥수역귀신’은 전례 없는 공포를 전하며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4월 극장 개봉.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스마일이엔티 제공]

영화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