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선비 열애사’ 신예은→이미도, 쑥대밭 된 이화원 [Ce:스포]
입력 2023. 03.20. 22:00:00

'꽃선비 열애사'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배우 신예은, 려운이 막강한 사건을 겪는다.

20일 오후 방송되는 SBS 새 월화드라마 ‘꽃선비 열애사’(극본 권음미 김자현, 연출 김정민)는 모든 고정관념을 타파한 하숙집 ‘객주 이화원’의 주인 윤단오와 비밀을 품은 하숙생 ‘꽃선비 3인방’, 네 명의 청춘이 만들어내는 ‘상큼 발칙한 미스터리 밀착 로맨스’이다.

신예은은 양반가의 귀한 막내딸이었다가 부모님이 돌아가신 후 객주 이화원의 주인이 된 윤단오 역을 맡았다. 려운과 강훈, 정건주는 각각 까칠함으로 자신을 포장한 무과 준비생 강산, 능글맞은 면모가 매력적인 한량이자 문과 준비생 김시열, 고고함과 섬세함을 동시에 지닌 문과 준비생 정유하 역을 맡아 이화원의 하숙생, ‘꽃선비 3인방’으로 색다른 연기 변신을 선보인다. 여기에 인교진과 이미도는 이화원의 장기 투숙생이자 정신적 지주 육육호, 윤단오(신예은)의 유모이자 이화원의 어머니 나주댁으로 변신해 총천연색 열연을 펼친다.

이와 관련 신예은, 려운, 강훈, 정건주, 인교진, 이미도가 ‘왈패 습격’에 혼란스러워하는 현장이 포착돼 긴장감을 최고조로 이끈다. 극 중 왈패들이 주인 윤단오가 없는 사이, 이화원을 발칵 뒤집어 놓은 장면. 왈패들을 말리던 육육호(인교진)와 나주댁(이미도)은 쑥대밭이 된 이화원에 애통함을 감추지 못하고, 뒤늦게 이화원에 도착해 상황을 확인한 윤단오, 강산(려운), 김시열(강훈), 정유하(정건주)는 충격과 공포, 황당함에 휩싸여 위기감을 높인다.

더불어 윤단오, 강산, 김시열, 정유하는 이화원을 엉망으로 만들어놓은 왈패들의 만행에 격분하며 팽팽한 신경전을 벌이는 터. 윤단오는 단호한 눈빛으로, 강산은 카리스마 있는 표정으로, 김시열은 격분한 태도로, 정유하는 진지한 얼굴로 경고를 날리며 남다른 포스를 뿜어낸다. 하지만 왈패들이 전한 청천벽력 같은 소식에 모두가 단체 얼음이 되며 굳어버린 상태. 과연 조선의 셰어하우스 이화원에 어떤 문제가 생긴 것인지, 이들은 이화원을 무사히 지킬 수 있을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그런가 하면 신예은, 려운, 강훈, 정건주, 인교진, 이미도의 ‘이화원에 내린 청천벽력 위기’ 장면은 인교진의 생일날 촬영이 진행돼 눈길을 끌었다. 여섯 사람은 카메라 앞에서 각자 역할에 몰입하며 강렬한 연기를 선사한 뒤, 촬영이 끝나자마자 너 나 할 것 없이 인교진을 향해 훈훈한 인사를 건네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증명했다. 또한 인교진은 서프라이즈 케이크 전달식에 깜짝 놀라 감격을 표했고, 모든 배우와 스태프들이 한마음으로 축하하며 환호와 웃음을 터트려 한 가족 케미를 일으켰다.

제작진은 “‘꽃선비 열애사’는 임팩트가 차고 넘치는 사건들의 향연으로 지루할 틈 없는 재미를 시청자들에게 안기게 될 것”이라며 “대체 이화원을 뒤흔든 비밀은 무엇일지, 시작부터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꽃선비 열애사’ 첫 방송에 많은 기대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꽃선비 열애사’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SBS 제공]

방송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