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지윤, 소속사 대표·팬카페 매니저 갈등에 "면목 없다"
입력 2023. 02.01. 17:52:03

홍지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가수 홍지윤이 소속사 대표와 팬카페 매니저간의 법적 다툼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홍지윤은 1일 SNS를 통해 "어제 황당하고도, 마음 아픈 기사 소식으로, 팬 분께 참 면목이 없고 죄송하다"고 밝혔다.

이어 "누구보다 저를 진심으로 응원해 주시고, 사랑해 주시는 팬 분이신 걸 알기에, 이런 일이 생겨서 너무 가슴이 아프다"며 "노래만 하고 싶은데, 참 마음이 복잡하고 괴롭다. 힘든 시간을 보내고 계신 팬 분께 다시 한 번 죄송하다"고 심경을 전했다.

앞서 지난해 8월 홍지윤 팬카페 매니저 A씨는 소속사 에스피케이엔터테인먼트 B대표가 팬카페 돈을 횡령했다는 의혹을 제기하면서 갈등이 불거졌다.

이에 B대표는 근거 없는 주장이라며 지난해 10월 A씨를 명예훼손으로 고소했다. 그러자 A씨는 지난달 30일 팬카페를 통해 "정식으로 변호사 선임을 완료했다. 앞으로의 상황에 대해 어떤 게 최선이고, 차선인지 고민해 움직일 생각"이라며 법정 다툼을 예고했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김혜진 기자]

스타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