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유타, 코로나19 확진 “싱가포르 콘서트 불참” [전문]
입력 2022. 06.29. 22:42:55

NCT 유타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그룹 NCT 유타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29일 팬 커뮤니티를 통해 “NCT 유타가 오늘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이어 “유타는 일본 콘서트 후 한국으로 입국하기 전 진행한 PCR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방역 절차에 따라 한국 귀국 후 진행한 PCR 검사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라고 설명했다.

소속사는 “유타는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을 완료한 상태로, 현재 별다른 증상은 없다”면서 “NCT 127 다른 멤버들은 입국 후 진행한 PCR 검사에서도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라고 전했다.

유타는 오는 7월 2일 ‘NCT 127 두 번째 투어 네오 시티 : 더 링크(NCT 127 2nd TOUR NEO CITY : THE LINK)’ 싱가포르 콘서트에 참석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코로나19 확진 판정으로 인해 해당 공연은 유타를 제외한 8인 멤버로 진행된다.

이하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NCT 유타가 오늘(29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유타는 일본 콘서트 후 한국으로 입국하기 전 진행한 PCR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방역 절차에 따라 한국 귀국 후 진행한 PCR 검사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유타는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을 완료한 상태로, 현재 별다른 증상은 없으며 모든 스케줄을 중단하고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 중입니다.

NCT 127 다른 멤버들은 입국 후 진행한 PCR 검사에서도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에 따라 7월 2일 예정된 'NCT 127 2nd TOUR NEO CITY : THE LINK' 싱가포르 콘서트는 유타를 제외한 8명 멤버로 진행되오니 팬 여러분들의 너른 양해 부탁드립니다.

당사는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며,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정을 최우선으로 고려하여 회복에 전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셀럽미디어DB]

가요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