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랑수업’ 모태범, 차박 데이트 중 긴장감 폭발…임사랑 속마음은?
입력 2022. 06.29. 21:20:00

‘신랑수업’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모태범이 임사랑과의 ‘차박 데이트’ 중, 임사랑의 의미심장한 발언에 돌연 ‘얼음’이 된다.

29일 방송되는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이하 ‘신랑수업’)’ 21회에서는 서해안 바닷가로 차박 데이트를 떠난 모태범과 임사랑의 데이트 후반전이 펼쳐진다.

앞서 파란색 계열의 의상을 '커플룩'처럼 맞춰 입고 만나, 설렘 유발 차박 데이트에 돌입한 모태범과 임사랑은 이날 저녁 식사를 맛있게 먹은 뒤 한가롭게 불멍을 즐긴다. 그러던 중 모태범은 “사랑이가 뭘 좋아할지 몰라서..”라고 한 뒤, 샹그리아와 젠가를 꺼낸다. 젠가에 써 있는 질문에 답을 하되, 곤란한 질문이 나오면 샹그리아를 마셔야 하는 벌칙을 통해 두 사람은 서로의 속마음을 알아가는 시간을 갖는다.

그런데 임사랑은 젠가 도중, 한 조각에 적힌 질문을 물끄러미 바라보다가 대답 대신 술을 택해 모태범을 놀라게 한다. 이 모습을 지켜보던 스튜디오 출연진들도 “(임사랑이) 왜 건너뛰었는지, 질문이 너무 궁금하다”며 단체로 기립해 과몰입을 폭발시킨다.

게임을 끝낸 뒤 모태범과 임사랑은 예쁘게 꾸며진 차 트렁크 뒤에 걸터앉아 오붓한 시간을 보낸다. 하지만 점차 침묵이 길어지고, 모태범은 “손에서 왜 땀이 나는 거야..”라며 어쩔 줄 몰라 한다. 모태범은 “많이 준비한다고 했는데 마음처럼 잘되지 않았다”라고 솔직하게 밝힌다. 이에 임사랑은 “오빠가 그동안 많이 챙겨주고 도와줘서 편하게 즐긴 것 같다”면서도, “오늘은 이 말을 꼭 해야 할 것 같아서…”라고 진지한 표정을 지어보여 모두를 긴장케 한다.

고구마 100개를 먹은 듯한 답답함과 침묵에 홍현희는 “분위기가 안 좋은데…”라며 걱정스러운 표정을 짓고, 이승철은 크게 한숨 쉰 뒤 “설마 아니겠지”라며 모태범과 임사랑을 간절히 응원한다. 모태범과 세 번째 데이트를 한 임사랑이 과연 이날 하려는 이야기가 무엇일지 초미의 관심이 쏠린다.

두 사람의 차박 데이트 후반전 외에도, 트롯둥이 조카들을 만나 극한 육아 체험기에 들어가는 영탁의 하루, 소속 배우들을 위해 요리에 도전한 ‘대표님’ 김준수의 모습을 담은 ‘신랑수업’은 오늘(29일) 오후 9시 20분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채널A ‘신랑수업’]

예능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