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컴백' 탄, 포항서 ‘TAN 2nd 버스킹’→깜짝 신곡 스포까지
입력 2022. 05.23. 13:42:04

[셀럽미디어 신아람 기자] 그룹 TAN(탄)이 뜨거운 관심 속 두 번째 버스킹을 마무리했다.

탄은 지난 22일 경상북도 포항으로 출격, ‘TAN 2nd 버스킹’으로 스페셜 무대를 선보였다.

‘서로를 위로하다’란 공연 슬로건에 맞춰 포항 스페이스워크에서 ‘TAN 2nd 버스킹’을 개최한 탄은 장기화된 팬데믹 상황에 지친 대중을 위로하는 것은 물론, 다채로운 음악으로 힐링을 선사했다.

데뷔곡 ‘DU DU DU’를 비롯해 ‘들린다면 듣고있다면’, ‘낙하산을 펴지 않을게요’로 4세대 완성형 아이돌 다운 파워풀함과 독보적인 실력을 선보인 탄은 ‘신호등’, ‘상남자’, ‘행복’을 통해서도 칼군무와 안정적인 보컬을 자랑하며 무대를 꽉 채웠다.

특히 이날 버스킹 현장에는 약 천명의 관객이 모여 탄을 향해 끊임없는 응원과 환호를 보냈다. 앙코르를 포함해 총 6곡으로 무대를 꾸민 탄은 6월 컴백을 예고, 버스킹 중 신곡 스포도 해 ‘2TAN’을 향한 팬들의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깜짝 스포로 팬들의 궁금증을 한껏 자극한 탄은 “‘1TAN’ 활동 끝난 후 오랜만에 팬들을 만나고, 처음으로 이렇게 팬들과 소통하면서 공연할 수 있어 너무 행복했다”라며 팬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내는가 하면, “덕분에 좋은 기운을 받았다. 이 기운을 그대로 가지고 가서 다음 앨범 준비 열심히 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6월 컴백 소식과 함께 두 번째 버스킹을 성황리에 마무리한 탄은 앞서 강원도 태백을 찾아 ‘TAN 1st 버스킹’을 선사, 대중에게 훈훈함을 전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데뷔와 동시에 ‘DU DU DU’로 국내 음원사이트 차트인을 비롯해 미국 디지털 음악 매체 ‘지니어스 코리아’에 소개되는 등 글로벌 활약을 펼치고 있는 탄은 6월 컴백을 목표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셀럽미디어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생각엔터테인먼트]

가요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