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본주의학교' 정동원, 경제생활 공개…생애 첫 주식 투자 도전
입력 2022. 01.18. 13:21:16

KBS2 ‘자본주의학교’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자본주의학교’ 정동원이 경제생활을 최초 공개한다.

2022년 1월 31일 설 연휴 첫날 KBS2 ‘자본주의학교’가 첫 방송된다. ‘자본주의학교’는 경제 교육이 필수인 시대, 10대들의 기상천외한 경제생활을 관찰하고 자본주의 생존법을 알려주며, 이를 통해 발생한 수익금을 기부하는 과정까지 담는 신개념 경제 관찰 예능이다.

앞서 ‘자본주의학교’ 제작진은 프로그램 론칭과 함께 라엘이 엄마 홍진경의 MC 확정 소식을 전했다. 이에 본격적으로 ‘자본주의학교’에서 자본주의 생존법, 진짜 돈 공부를 하게 될 10대 출연진들은 누구일지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런 가운데 1월 18일 ‘자본주의학교’ 10대 학생 첫 주자가 공개됐다. 대한민국 남녀노소 모두의 사랑을 받는 트롯 영스타 정동원이다. 2022년 16살로 현역 중학생인 정동원은 현재 방송가를 종횡무진하며 활동 중인 트롯 가수이다. 이른 나이에 경제 활동을 시작한 만큼 자본주의 생존법이 꼭 필요한, ‘자본주의학교’가 꼭 필요한 출연자라고 할 수 있다.

특히 주목해야 할 것은 ‘자본주의학교’를 통해 정동원의 경제생활이 최초 공개된다는 점이다. 부모님과 떨어져 홀로 서울에서 지내는 정동원은 ‘자본주의학교’에서 생애 첫 주식 투자에 도전한다. 주식 투자는 요즘 10대들도 높은 관심을 보이는 재테크 분야. 이 과정에서 정동원은 작은 등락에도 일희일비하는 등 귀여운 초보 개미 모습을 보여준다고. 이렇게 서툴지만 최선을 다해 배우려는 정동원의 모습에 ‘경제 삐약이’라는 애칭까지 생겼다는 후문이다.

이외에도 정동원의 귀여운 중2병 면모가 큰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무대 위 구성진 노래를 부르는 트롯 가수 정동원의 반전 ‘경제 삐약이’ 모습, 정동원의 경제생활을 최초로 확인할 수 있는 ‘자본주의학교’ 첫 방송이 궁금하고 기다려진다.

‘자본주의학교’는 훗날 경제 주체가 될 10대는 물론 10대 아이를 둔 부모, 예비 부모, 경제에 대해 잘 모르는 재테크 초보들까지 전 세대가 공감하며 배우고 즐길 수 있는 특별한 경제 관찰 예능이다. 2022년 설 KBS가 선택한 유일한 예능 ‘자본주의학교’는 1월 31일 월요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2 ‘자본주의학교’ 제공]

예능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