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로지옥' 송지아, '짝퉁' 명품 착용 논란…네티즌들 "지적재산권 인식 부족"
입력 2022. 01.17. 15:37:11

탈덕수용소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넷플릭스 예능 '솔로지옥'에 출연해 화제가 된 유튜버 겸 방송인 프리지아(송지아)가 가품 명품 이른바 '짝퉁'을 착용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16일 유튜브 채널 '탈덕수용소'에는 '프리지아 브랜드를 론칭하고 싶지만, 명품 짭은 쓰고 싶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해당 채널을 운영하는 유튜버는 송지아가 '솔로지옥'에 착용하고 나왔던 목걸이가 가품으로 추측된다라고 주장했다.

이 뿐만 아니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도 송지아가 착용한 목걸이가 정품 디자인이 아닌 것 같다 등의 의혹을 제기하는 글들이 올라왔다.

또한 네티즌들은 송지아가 착용한 D사 탑 또한 매장에서 판매하는 제품이 아니라고 지적했다. C사 크롭 티셔츠 역시 정품이 아닐 것이라는 추측도 나오는 상황이다.

이에 다수의 누리꾼들은 "자신의 브랜드를 론칭한다는 사람이 가품을 당당히 착용하고 방송에 나오는 게 말이 되냐. 지적재산권에 대한 인식이 부족하다"며 비판했다.

이와 관련해 송지아와 송지아의 소속사 측은 아직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유튜브채널 '탈덕수용소' 캡처]

스타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