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SCENE] ‘불새 2020’ 서하준, 이재우 질투 유발하려 홍수아와 손잡고 “갑시다”
입력 2020. 12.01. 09:12:29
[더셀럽 김지영 기자] ‘불새 2020’에서 서하준이 이재우 앞에서 홍수아의 손을 잡았다.

1일 오전 방송된 SBS 일일드라마 ‘불새 2020’에서 이지은(홍수아)은 식사 겸 업무 이야기를 하기 위해 서정민(서하준)을 만나 식당에 들어갔다.

그곳엔 미란(박영린)이 장세훈(이재우)과 웃으며 식사를 하고 있었고 이지은과 서정민을 본 미란은 환하게 웃으며 “어머. 지은 씨잖아”라고 반겼다.

장세훈은 몸을 돌려 이지은을 쳐다봤고, 서정민과 함께 있는 것을 보고 표정이 굳어졌다. 이지은 또한 장세훈과 미란의 모습에 표정이 좋지 않았다.

서정민은 이러한 이지은을 눈치 챈 뒤 이지은의 손을 잡고 “갑시다”라고 말했다. 이에 장세훈의 표정은 더욱 어두워졌다.

[더셀럽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SBS '불새 2020' 캡처]

방송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