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 퀴즈 온 더 블럭’ 월호 스님 “ROTC 장교→대기업 다녀, 출가 이유는…”
입력 2020. 11.25. 21:25:20
[더셀럽 전예슬 기자] ‘유 퀴즈 온 더 블럭’ 월호 스님이 출가한 이유를 밝혔다.

25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어떻게 살 것인가’ 편으로 꾸며졌다.

속세에서 직업을 묻자 월호 스님은 “토목공학과를 졸업했다. 대학 졸업하고 ROTC 최전방에서 근무하고 대우그룹에 들어갔다”라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대기업까지 다니다 출가한 이유를 묻자 월호 스님은 “젊었을 때 좌우에 있던 사람들이 갑자기 명을 달리했다. ‘다음엔 내 차례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전했다.

삼 남매였던 월호 스님은 두 남매를 잃었다고. 월호 스님은 “장교로 있을 때 뉴스에서 산에서 떨어지는 사고가 있었다라는 걸 들었다. 그 뉴스가 이상하게 꽂히더라. 얼마 안 있다 동생이 그렇게 됐다고 연락 왔다”라며 “이듬해 또 다른 동생이 아침에 눈을 감았다. 처음에 겪었을 때만 해도 긴가민가했는데 두 번째 겪으니 이게 아니다 싶었다”라고 말했다.

상실의 아픔을 겪은 월호 스님은 공황장애를 겪었다고 덧붙여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더셀럽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캡처]

예능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