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스타일 미노 "'Y' 음원 수익? 중고차 일주일에 한 대씩"(복면가왕)
입력 2020. 10.18. 19:44:45
[더셀럽 박수정 기자] '복면가왕' 환불원정대는 프리스타일 미노였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 가왕 부뚜막 고양이에게 도전한 8인의 복면 가수의 듀엣 무대가 펼쳐졌다.

1라운드 네 번째 대결에서는 반지원정대와 환불원정대가 듀엣 대결을 펼쳤다.

대결 결과, 1표 차이로 반지원정대가 2라운드에 진출했다. 아쉽게 패한 환불원정대는 22년차 래퍼 프리스타일 미노였다.

프리스타일 'Y'는 미니홈피 배경음악을 점령한 추억의 곡. MC 김성주는 "음원 수익이 대단했다고 들었는데"라고 물었다.

미노는 "중고차를 일주일에 한 대씩 뽑을 수 있는 금액이었다"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더셀럽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MBC '복면가왕' 캡처]

예능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