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는 귀찮지만’ 박건일, 섬세한 감정 연기로 호평↑…설렘+공감 선사
입력 2020. 09.30. 16:08:23
[더셀럽 김지영 기자] ‘연애는 귀찮지만 외로운 건 싫어’에서 박건일이 섬세한 감정 연기를 보였다.

지난 29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연애는 귀찮지만 외로운 건 싫어!’에서는 마침내 고백하기로 결심한 현진(박건일)의 서사가 펼쳐졌다. 앞서 현진은 강우(지현우)와 선의의 경쟁을 시작하며 나은(김소은)에 대한 마음을 인정했다.

이러한 가운데 현진은 나은에게 특별한 하루를 만들어줬다. 서울 시내 전경이 내려다보이는 높은 곳에 올라 나은을 기쁘게 해준 것은 물론 두 사람의 추억이 담긴 사진들을 보여주며 행복한 시간을 보낸 것.

또한 자신의 감정을 담아 카메라 렌즈 안에 나은을 담는 현진은 보는 이들마저 푹 빠지게 만들었다. 여기에 오래오래 같이 있고 싶다 말하는 현진의 면면은 몽글몽글한 설렘을 안겼다.

그런가 하면 자신이 찍은 나은의 사진을 강우에게 보여주고 싶지 않아 요리조리 피하는 상황은 흐뭇한 미소를 자아내게 했다. 티격태격하며 나은을 두고 경쟁하지만 현진과 강우 사이에 끈끈한 우정이 느껴졌기 때문.

하지만 친밀해 보이는 나은과 강우를 멀리서 바라보는 현진의 모습은 예전과는 확실히 달랐다. 특히 감정이 휘몰아친 듯 복잡한 얼굴로 나은에게 할 말이 있다며 이야기하는 현진에게선 큰 결심을 했음을 예상케 했다.

이렇듯 박건일은 사랑과 우정, 두 감정을 자연스럽게 녹여내 드라마의 몰입을 높였다. 강우와의 관계에선 남동생 같은 귀여운 매력을 선사했고, 반대로 나은과의 관계에선 사랑의 설렘을 고스란히 담아냈다.

이처럼 박건일은 인물의 감정의 폭을 유연하게 그려내 시청자들이 공감대를 형성했다.

한편 박건일이 출연하는 MBC에브리원 ‘연애는 귀찮지만 외로운 건 싫어!’는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더셀럽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MBC 에브리원 '연애는 귀찮지만 외로운건 싫어' 캡처]

방송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