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 어게인’, 추석 맞이 전편 몰아보기 편성 “3일 JTBC 채널 고정”
입력 2020. 09.30. 13:46:00
[더셀럽 김지영 기자] 드라마 ‘18 어게인’이 추석을 맞이해 전편 몰아보기를 편성했다.

JTBC 월화드라마 ‘18 어게인’(극본 이도연 안은빈 최이륜, 연출 하병훈)는 이혼 직전에 18년전 리즈시절로 돌아간 남편 이야기. 이 가운데 ‘18 어게인’ 측이 시청자들의 뜨거운 사랑에 보답해 오는 3일 오후 1시 15분부터 1-4화 몰아보기를 특별 편성해 관심을 모은다.

‘18 어게인’은 웃음과 공감, 맴찢, 설렘을 오가는 스토리와 김하늘, 윤상현, 이도현 등 배우들의 생동감 넘치는 열연, 몰입도를 높이는 감각적 연출, 가슴을 울리는 대사 등 완벽한 앙상블로 단 4화만에 시청자들을 사로잡으며 인생드라마라는 호평을 이끌고 있다.

특히 지난 방송에서는 과거에도 현재에도 정다정(김하늘)을 향해 일편단심인 고우영(18세 홍대영)(이도현)의 애틋한 마음과 가족을 지키기 위한 우영(대영)의 고군분투가 담겨 설렘을 자아냈다. 무엇보다 4화 엔딩에는 결연한 표정으로 이혼 법정에 들어선 우영(대영)의 모습이 담겨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이 치솟은 상황.

이에 ‘18 어게인’ 측은 오는 10월 3일 오후 1시 15분부터 JTBC를 통해 1-4화 몰아보기를 특별 편성해 추석 연휴, 안방극장에 활력을 더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방송을 놓친 시청자들에게 ‘18 어게인’ 5화를 앞두고 그 시작을 함께 즐길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이 될 것으로 보인다.

‘18 어게인’ 제작진은 “뜨거운 관심과 사랑 보내주시는 시청자분들께 감사한 마음을 담아 추석 연휴 동안 1-4화 몰아보기를 편성했다. 리즈시절의 몸으로 돌아간 겉연속아(겉은 연하 속은 아저씨) 이도현의 활약과 18년차 부부와 가족의 이야기에 웃고 공감하고 설레는 기분 좋은 추석 보내셨으면 좋겠다”면서 “더욱 흥미롭게 펼쳐질 ‘18 어게인’에도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초공감 휴먼 판타지 JTBC ‘18 어게인’은 매주 월, 화 밤 9시 30분에 방송되며, 10월 3일 오후 1시 15분부터 1-4화 몰아보기가 방송된다.

[더셀럽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JTBC '18 어게인' 포스터]

방송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