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V, 오늘(21일)부터 포토티켓 리뉴얼…포토플레이 이용 방법은?
입력 2020. 09.21. 17:32:01
[더셀럽 김희서 기자] CGV에서 오늘(21일)부터 포토플레이 서비스를 시작한다.

CGV가 기존 운영하던 ‘포토티켓(PhotoTicket)’ 서비스를 9월 21일부터 업그레이드된 ‘포토플레이(PhotoPlay)’로 새롭게 선보인다. CGV가 지난 2014년 처음 선보인 ‘포토티켓’은 뒷면에는 예매 내역을, 앞면에는 나만의 사진과 문구를 편집해 소장할 수 있는 서비스다. 예매 좌석 당 1천원에 제작 가능한 나만의 티켓으로, 관람한 영화의 추억을 오래 간직할 수 있어 관객들의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CGV는 이번 리뉴얼을 통해 ‘포토티켓’이라는 브랜드명을 ‘포토플레이’로 바꾸고, 고객들에게 더욱 편리하고 즐거운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포토플레이’는 영화, 배우, 가족 등 영화를 기억하게 하는 한 컷의 ‘Photo’와 즐겁게 기록하고 재생하는 행위를 뜻하는 ‘Play’를 결합한 것이다.

먼저 CGV 모바일 앱으로 서비스가 통합된 점이 눈길을 끈다. 기존에는 포토티켓 제작을 위해 ‘CGV포토티켓’ 앱을 별도로 다운로드 받아야 했지만, ‘포토플레이’ 서비스는 ‘CGV’ 모바일 앱 안에서 누구나 손쉽게 제작할 수 있다.제작 수와 제작 가능 기간도 대폭 늘어났다. 예매 좌석당 1장만 제공했던 서비스를, 앞으로는 최대 5장까지 만들 수 있게 변경했다. 예매 후 30일 이내 제작 가능했던 기간도 최대 60일까지 확대된다.

포토플레이의 앞면을 채울 이미지도 다양해졌다. 기존에는 고객의 카메라 앨범 속 사진만 선택 가능했지만, 포토플레이 서비스부터는 관람한 영화 포스터와 스틸컷까지 연동되어 선택의 폭이 늘어났다. 이밖에도 이미지를 꾸미고 제작할 수 있는 16가지의 필터 효과와 50여종의 귀여운 스티커도 함께 제공돼 더욱 풍성한 서비스를 즐길 수 있다.

신용카드 앱카드, 카카오페이 등 간편결제 기능도 신규 도입해 결제 편의성을 높였다. 또한 개인의 취향이 돋보이는 포토플레이를 함께 공유할 수 있는 ‘자랑하기’ 기능도 추가됐다.

CGV는 ‘포토플레이’ 론칭 기념으로 추첨을 통해 100명에게 CJ ONE 포인트 5천점을 선물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자세한 참여 방법은 CGV모바일 앱 이벤트 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CJ CGV 측은 “서비스 출시 후 300만 명이 넘는 고객들로부터 사랑받아 온 포토티켓의 소장 가치를 더욱 높이고자 대대적인 리뉴얼을 진행했다”며 “더 간편하고 유용하게 돌아온 ‘포토플레이’ 서비스를 통해 고객들이 즐거운 추억을 더 많이 간직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더셀럽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CJ ENM 제공]

영화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