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상엽♥이민정 들켰다…김보연·차화연 충격
입력 2020. 08.15. 21:18:06
[더셀럽 박수정 기자] '한 번 다녀왔습니다' 김보연이 이상엽-이민정이 포옹하고 있는 모습을 목격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극본 양희승 안아름, 연출 이재상, 이하 '한다다')에서는 이혼한 윤규진(이상엽), 송나희(이민정)이 다시 만난다는 사실을 알고 충격을 받은 최윤정(김보연), 장옥분(차화연)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송나희는 최윤정이 송다희(이초희)를 받아들이기로 했다는 소식을 듣고 우울해했다. 송나희는 과거 최윤정과 잘 지내보려고 노력도 하지 않은 자신을 자책했다. 윤규진은 송나희를 위로하며 포옹했다.

때마침, 최윤정이 차 안에서 서로 안고 있는 윤규진과 송나희를 발견했다.

윤규진과 송나희는 최윤정을 보고 놀라 차에서 내렸다. 최윤정은 "이게 대체 뭐냐"며 소리를 쳤다. 윤규진은 "내가 다 설명하겠다"며 상황을 수습하려고 노력했다.

최윤정은 "너희 미쳤냐. 어른들 다 망신시켜놓고 이게 무슨 짓이냐. 다시 만날거면서 이혼은 대체 왜했냐"며 분노했다.

최윤정과 만나기로 약속했던 장옥분도 세 사람의 대화를 엿듣고 깜짝 놀랐다. 장옥분 역시 분노를 감추지 못했다.

[더셀럽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2 '한다다' 캡처]

방송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