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SCENE] '위험한 약속' 박하나, 강성민에 "父 송민형 폐이식? 못하게 막을 것"
입력 2020. 08.14. 20:12:20
[더셀럽 박수정 기자] '위험한 약속' 박하나가 강성민에게 으르장을 놓았다.

14일 오후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위험한 약속'(극본 마주희, 연출 김신일)에서는 최준혁(강성민)이 차은동(박하나)에게 최영국(송민형)의 폐이식을 위해 검사를 받게 해달라고 부탁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최준혁은 면회 온 차은동에게 "아버지와는 상관 없지 않냐. 검사를 받게 해달라"고 애원했다.

차은동은 "당신 아버지 살리는 걸 내가 왜 도와야 하냐. 당신 우리 아빠한테 어떻게 했는데. 우리 아빠 호흡기 뺏어가면서 고통스럽게 죽게 했는데 내가 왜"라며 화를 냈다.

최준혁은 "그 사실 인정한 적 없고 아버지는 죄가 없다"고 맞받아쳤다. 이에 차은동은 "당신 아버지가 나한테 무슨 짓을 한 짓 아냐. 호흡기 떼고 협박 하더라. 나를 다시 여기 쳐넣으려고 한 거다. 내 손에 죽어야 당신 아들이 산다면서"라며 최영구의 만행에 분노를 드러냈다.

이어 "나한테 그런 짓한 당신 아버지, 나보고 살리라고? 절대 그럴 일 없을 거다. 당신 검사 못 받는다. 무슨 일이 있어도 내가 끝까지 막을거다"고 말한 후 자리를 떴다.

[더셀럽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2 '위험한 약속' 캡처]

방송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