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아이린&슬기, 美타임지 주최 행사에 초청…'Monster' 무대 선사
입력 2020. 08.13. 10:20:41
[더셀럽 김희서 기자] 그룹 레드벨벳 아이린&슬기가 미국 유명 매체 타임지가 주최하는 화상 대담 행사 ‘TIME100 Talks’(타임100 톡스)에서 특별 공연을 펼친다.

아이린&슬기는 오는 18일 오후 6시(한국시간) 타임지 공식 홈페이지 및 유튜브, 페이스북, 트위터 등 각종 SNS를 통해 중계되는 ‘TIME100 Talks’에 유일한 공연자로 참여, 토론 후 펼쳐질 클로징 무대를 화려하게 장식할 예정이다.

‘TIME100 Talks’는 타임지가 각 분야의 리더들을 소집해 글로벌 문제의 해결책을 조명하고 학제간 행동을 장려하는 연속 화상 대담 시리즈로, 이번에는 UN 사무총장 안토니우 구테흐스, 제27대 호주 총리 줄리아 길러드, 영화배우 겸 UN 개발계획 친선대사 양자경 등이 참석, 글로벌 리더십과 코로나19 팬데믹 상황 속 세계인들이 의미 있는 변화를 위해 어떻게 노력하고 있는지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다.

특히 아이린&슬기는 이날 행사에 스페셜 퍼포머로 초청받아, 첫 미니앨범 타이틀 곡 ‘Monster’(몬스터)의 무대를 선사한다. 아이린&슬기는 지난 7월 발표한 첫 미니앨범 ‘Monster’로 국내 각종 음원 및 음반 차트 1위, 음악방송 1위,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전 세계 50개 지역 1위, 중국 QQ뮤직, 쿠거우뮤직 디지털 앨범 판매 차트 1위를 기록하는 등 차별화된 음악과 퍼포먼스로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더셀럽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요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