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준, 소속사 모르게 선행…수재민 위해 1천만 원 기부 [공식]
입력 2020. 08.13. 09:47:37
[더셀럽 김희서 기자] 가수 겸 배우 김동준이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에 1천만 원을 기부했다.

밀알복지재단 측은 13일 "‘김동준’ 이름으로 거액의 후원금이 들어와 확인하던 중 기부자가 김동준 님인 것을 알게 됐다"며 "김동준 님은 기부 사실을 알리기를 원치 않으셨으나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공개하자는 재단 측의 간곡한 설득에 기사화를 허락해 주셨다"라고 밝혔다.

김동준은 소속사에 알리지 않고 밀알복지재단에 개인적으로 기부금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소속사 측에서도 기부자가 김동준이 맞냐는 밀알복지재단의 문의에 뒤늦게 기부 사실을 파악했다는 후문이다.

김동준의 후원금은 밀알복지재단을 통해 이번 집중호우로 수해를 입은 중증장애아동 가정의 주거보수와 생계비, 의료비, 의료보장구 지원에 사용된다. 밀알복지재단은 피해 가정이 빠른 시일 내에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다각도의 지원을 펼칠 예정이다.

앞선 김동준은 평소 나눔에 대해 관심을 갖고 꾸준한 선행을 펼쳐왔다. 지난 3월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힘든 시기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대구, 부산 취약계층에 마스크를 기부하고, ‘맛남의 광장’ 단체 광고료를 기부하기도 했다. 4월 22일 지구의 날에는 홍보대사로 활동중인 밀알복지재단 기빙플러스의 ‘세이브 디 어스’ 캠페인에 재능기부로 동참해 환경보호와 나눔의 의미를 전했다.

밀알복지재단 정형석 상임대표는 “늘 소외된 이웃을 향한 관심과 사랑을 보내주시는 김동준 홍보대사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후원금은 김동준 님의 따스한 마음까지 담아 피해 가정에 잘 전달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SBS ‘맛남의 광장’에서 활약중인 김동준은 올 하반기 방영되는 JTBC 드라마 ‘경우의 수’와 내년 개봉 예정인 영화 ‘간이역’을 통해서도 연기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더셀럽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더셀럽DB]

방송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