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는 언니' 배구스타 이다영 "SNS 통해 연예인 대시 받아봤다" 고백
입력 2020. 08.11. 14:30:00
[더셀럽 김희서 기자] 배구스타 이다영이 연예인으로부터 대시를 받았다고 밝혔다.

11일 방송되는 티캐스트 E채널 '노는 언니'(연출 방현영)에서는 MT 현장을 급습한 유세윤, 장성규, 광희와 함께 바비큐 파티를 즐기다 술자리의 하이라이트 진실게임에 몰입하는 멤버들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먼저 ‘쌍둥이 배구자매’ 이재영, 이다영의 화려한 실력과 출중한 미모를 극찬하며 자연스럽게 판을 깔던 장성규는 “혹시 연예인의 대시를 받은 적도 있느냐”고 강력한 스파이크 한방을 날린다.

그러자 이다영은 SNS를 통해 연예인으로부터 대시 받은 적이 있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낸다. 이어 정체를 파헤치는 짓궂은 질문들에 언니 이재영이 옆에서 추가 증언을 해 현장 분위기가 뜨거워진다고. “실제로 만난 적도 있냐”는 질문에 이다영은 솔직한 경험담을 털어놓는다 이에 유세윤, 장성규, 광희 등은 이다영에게 대시한 연예인의 정체를 파헤치기 위한 질문 공세를 이어간다는 전언이다. 과연 이다영에게 대시한 연예인에 대한 단서를 더 찾아낼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노는 언니’는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더셀럽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티캐스트 E채널 신규 예능 '노는 언니' 제공]

예능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