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토니오 반데라스, 코로나19 확진 “빨리 회복할 자신 있어”
입력 2020. 08.11. 09:37:55
[더셀럽 김지영 기자] 할리우드 배우 안토니오 반데라스가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

10일(현지시간) 안토니오 반데라스는 자신의 SNS에 코로나 바이러스 양성 판정을 받았다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평소보다 조금 더 피곤하지만 가능한 한 빨리 회복할 자신이 있다”며 “온 지구 사람들에게 영향을 미치고 있는 감염병을 극복하기를 기원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번 격리를 기회 삼아 읽고, 쓰고, 휴식을 취하며 60년 인생에 의미를 부여하기 위한 계획을 세울 것”이라고 마음을 다졌다.

한편 스페인 출신인 안토니오 반데라스는 1992년 영화 ‘정열의 미로’로 스크린에 데뷔했다. ‘페인 앤 글로리’ ‘라이프 잇셀프’ ‘비욘드 엣지: 카지노를 털어라’ 등 93편의 작품에 출연하며 활발하게 활동해왔다.

[더셀럽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영화 '더 리벤지' 스틸컷]

해외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