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SCENE] '모범형사' 손현주-장승조, 조재룡 검거 위해 공개 수사 전환
입력 2020. 08.10. 21:27:05
[더셀럽 신아람 기자] 경찰이 조재룡을 잡기 위해 공개 수사로 전환했다.

10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모범형사'에서는 조재룡을 검거하기 위해 나선 손현주, 장승조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조성대(조재룡)를 검거할 수 있는 상황에서도 일부러 놓친 강도창(손현주)과 오지혁(장승조). 조성대 배후에 있는 오종태가 어떻게 나오는지 보기 위해 의도적으로 놓은 덫이었다.

이날 방송에서 오지혁은 이번에야 말로 오종태를 잡을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한 듯 “조만간 서에서 봐. 보게 될 거야”라고 경고했다.

경찰측은 조성대를 잡기 위해 공개 수사로 전환했다.

한편 진서경(이엘리야)는 이대철(조재윤) 관련 기사를 올릴 준비에 나섰다.

[더셀럽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JTBC '모범형사' 캡처]

방송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