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주의보, 데뷔→성장 과정 담은 오디오드라마 론칭…‘아이돌은 처음이라’
입력 2020. 08.10. 16:52:13
[더셀럽 전예슬 기자] 그룹 소녀주의보가 데뷔부터 성장 과정을 담은 오디오드라마 ‘아이돌은 처음이라’를 론칭한다.

소속사 뿌리엔터테인먼트는 10일 “코로나19 여파로 소통의 출구를 위해 소녀주의보의 성장기를 다룬 실화기반 오디오드라마 ‘아이돌은 처음이라’를 론칭한다”라고 밝혔다.

‘육십돌’로 유명한 걸그룹 소녀주의보는 리더인 지성이 데뷔 때부터 60kg 몸무게로 걸그룹에 대한 기존의 통념을 깨며 화제가 된 바 있다.

이런 흔하지 않는 이슈거리를 만들어내는 소녀주의보의 이번 오디오드라마 ‘아이돌은 처음이라’는 멤버들의 실제 결성부터 2년 만에 음악방송에 출연하기까지, 멤버들의 실화를 바탕으로 한 이야기에 픽션을 가미해 재미있게 풀어냈다.

특히 다이어트, 우울증, 또래압력 등 10대가 가지는 고민들을 그대로 담아내 청소년들과의 공감대를 높였다.

제작을 맡은 ‘소쓰있’ 김수량 대표는 “아이돌 사이에서도 고생돌로 유명한 소녀주의보의 경험담을 듣고 오디오드라마 제작을 확정했다”라며 “상위 0.1%의 스타보다는 청소년들과 함께 소통하는데 주력하는 소녀주의보의 행보가 많은 청소년들에게 힘이 되었으면 좋겠다”라고 제작 동기를 전했다.

‘아이돌은 처음이라’는 오는 17일 스푼 라디오에서 선 공개 되며, 팟빵, 오디오클립, 유튜브에서도 감상할 수 있다. 특히 스푼 라디오에서는 소녀주의보 멤버들이 청소년들의 고민을 들어주고 상담하는 라이브 방송을 독점 진행할 예정이다.

[더셀럽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뿌리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요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