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지 마세요"…이태성, SNS 사칭 피해 호소
입력 2020. 08.04. 11:04:11
[더셀럽 박수정 기자] 배우 이태성이 SNS 사칭 피해 사실을 직접 알렸다.

이태성은 자신의 SNS를 통해 "저의 계정을 사칭해서 팬 여러분께 DM(다이렉트 메시지)을 영어로 보내는 계정이 있습니다. 메시지에 속지 마세요! 신고는 해서 지금 계정이 나오지는 않지만 다른 계정으로 메시지를 보낼 수도 있어요. 조심하세요"라며 주의를 당부했다.

이와 함께 이태성은 한 팬이 사칭 계정으로부터 받은 다이렉트 메시지 캡처 화면을 함께 올렸다. '누군가 당신의 계정을 부정하게 사용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라고 제보한 내용이 담겨있다.

이태성은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 중이다.

[더셀럽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현 컴퍼니 제공]

스타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