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아라 출신 소연, 김호중과 한솥밥… 생각을보여주는엔터와 전속계약 체결 [공식]
입력 2020. 07.11. 13:25:10
[더셀럽 김지영 기자] 그룹 티아라 출신 멤버 소연이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11일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측은 “가수 겸 배우로 활동하고 있는 소연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다채로운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와 새 식구가 된 소연은 지난 2009년 티아라로 데뷔, 드라마 ‘해운대 연인들’, ‘달콤한 유혹’ 등을 비롯해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쇼핑왕’에도 출연하며 만능 엔터테이너로 활약한 바 있다.

특히 소연은 가수, 배우 등 다양한 면모로 대중을 만나왔기에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와 함께하며 어떤 행보를 보여줄지 기대치도 쏠리고 있다.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에는 소연 외에도 홍록기, 한영, 봉중근, 김원효, 한혜진, 최승윤, 김나윤, 장진희, 그리고 ‘미스트롯’ 정미애, 김소유, ‘미스터트롯’ 김호중, 영기, 안성훈, 후니용이 등이 소속되어 있다.

새 소속사를 찾은 소연은 활발한 활동으로 대중을 만날 계획이다.

[더셀럽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요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