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5’ 유해진, 생애 첫 달걀말이·고추장찌개 도전…차승원 “맛있다” 칭찬
입력 2020. 07.10. 22:00:30
[더셀럽 전예슬 기자] ‘삼시세끼5’ 배우 유해진이 차승원을 위해 음식을 대접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삼시세끼-어촌편 시즌5’(이하 ‘삼시세끼5’)에서는 차승원을 위해 달걀말이와 고추장찌개 요리에 나선 유해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유해진은 “김치찌개와 된장찌개 정도만 요리를 한다. 달걀말이를 해본 적이 없다”라고 긴장한 기색을 드러냈다.

차승원은 유해진이 양념을 한 고추장찌개에 양념을 더하는 등 요리를 도와줬다. 유해진은 차분하게 요리를 이어갔다.

달걀말이와 고추장찌개를 완성한 유해진은 “늘 얻어먹다가 처음으로 해준다”라고 말했다. 유해진의 요리를 맛본 차승원은 “맛있다”라고 맛을 칭찬했다. 그러면서 “원래는 하는 거 하고 나가서 먹어야겠다고 생각했다. 두 숟가락 먹고 촬영 그만하자고 할 생각이었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차승원은 두 그릇을 뚝딱 비워냈다.

[더셀럽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N '삼시세끼5' 캡처]

예능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