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놈이 그놈이다' 황정음, 윤현민 인공호흡 위해 입맞춤…전생 기억
입력 2020. 07.06. 23:26:15
[더셀럽 김희서 기자] '그놈이 그놈이다' 황정음이 윤현민과 과거 인연이 있었던 사이임을 직감했다.

6일 방송된 KBS2 ‘그놈이 그놈이다’에서는 우연히 엘리베이터 안에서 처음 만나게 된 서현주(황정음)와 황지우(윤현민)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두 사람이 타고 있던 엘리베이터가 갑자기 멈추고 어두운 공간에 갇히게 됐다.

이에 서현주는 박도겸(서지훈)과 통화를 통해 보안실 연락을 부탁한 가운데 황지우는 식은땀을 흘리며 숨을 제대로 쉬지 못하다가 이내 쓰러졌다.

서현주는 갑작스럽게 쓰러진 황지우에 인공호흡을 해주기 위해 입을 맞췄다. 그 순간 서현주는 자신도 알지 못하던 전생의 기억들이 뇌리에 스쳐 혼란스러워했다.

[더셀럽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2 ‘그놈이 그놈이다’ 캡처]

방송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