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찬, 오늘(4일) 신곡 '엉덩이' 발매…여름 가요계 도전장
입력 2020. 07.04. 15:16:58
[더셀럽 신아람 기자] 가수 김수찬의 신곡 ‘엉덩이’가 드디어 공개된다.

김수찬은 오늘(4일) 낮 12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미니앨범 타이틀곡 ‘엉덩이’를 포함한 ‘수찬노래방’을 발표하고, 뜨거운 여름 가요계에 도전장을 내민다.

타이틀 곡 '엉덩이’는 지난 2003년 바나나걸 프로젝트의 데뷔 곡이자 국내 최고 작곡가 방시혁이 쓴 ‘엉덩이’를 리메이크한 곡이다.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을 기반으로 한 사운드에 김수찬의 흥을 유발하는 트로트를 가미해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따라 부를 수 있는 댄스트롯 곡이 탄생했다.

상반기 최고의 화제 프로그램인 TV조선 ‘미스터트롯’ 출연 이후 첫 신곡을 선보이는 김수찬은 음원 발매에 앞서 3일 컴백 쇼케이스를 열고 대중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번 신곡 ‘엉덩이’가 포함된 미니앨범 ‘수찬노래방’은 코미디 같은 가사로 방송계에 사랑받고 있는 ‘소개팅 눈물팅’, 중독성 짙은 가사와 리듬으로 역주행 중인 ‘사랑의 해결사’ 등 팬들이 그동안 듣고 싶어했던 곡들을 함께 수록했다.

오늘 낮 12시에는 신곡 ‘엉덩이’의 음원뿐만 아니라 뮤직비디오도 동시에 공개될 예정이다. 이에 앞서 공개한 ‘엉덩이’의 뮤직비디오 티저는 어디선가 들려오는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 리듬에 맞춰 각자 개성대로 춤을 추는 사람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미스터트롯’을 함께 출연했던 진성, 김희재, 정동원이 등장해 곧 공개될 뮤비 본편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상승시켰다.

방탄소년단(BTS)를 탄생시킨 방시혁 대표의 프로듀싱으로 공개 전부터 화제를 모은 신곡 ‘엉덩이’는 리메이크 효과로 많은 사람들에게 익숙한 멜로디를 각인시킬 전망이다. 가수 본업으로 본격 컴백을 알리게 된 김수찬이 뜨거운 여름, 자신만의 흥과 끼를 더해 재탄생시킨 신곡 ‘엉덩이’로 가요계 어떤 돌풍을 일으킬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김수찬은 오늘(4일) 오후 12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미니앨범 1집 ‘수찬노래방’을 공개하며, 오는 7일(월)에는 오프라인 매장에서 피지컬 앨범을 판매할 예정이다.

[더셀럽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뮤직K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요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