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분 인터뷰] '꼰대인턴' 박기웅 "영탁, 연기 재능 있어…너무 잘해 놀랐다"
입력 2020. 07.03. 17:59:49
[더셀럽 신아람 기자] 배우 박기웅이 '꼰대인턴'에 특별출연한 영탁 연기력을 극찬했다.

박기웅은 3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MBC 수목드라마 '꼰대인턴' 종영인터뷰를 진행했다.

'꼰대인턴'은 최악의 꼰대 부장을 부하직원으로 맞게 된 남자의 통쾌한 갑을체인지 복수극이자 시니어 인턴의 잔혹 일터 사수기를 그린 코믹 오피스물. 지난 1일 방송된 최종화는 6.2%(전국 닐슨코리아 기준)을 기록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수목드라마 1위 왕좌를 지킨 '꼰대인턴'은 최근 화제를 모으고 있는 '미스터트롯' 출연진들의 OST 참여에 이어 영탁이 특별출연으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이날 박기웅은 영탁에 대해 "같이 찍는 신이 아니라 방송을 통해 연기를 봤는데 생각보다 너무 잘해서 깜짝 놀랐다. 연기를 본격적으로 공부한다면 더 잘할 것 같다"고 극찬했다.

앞서 박기웅은 '꼰대인턴' 기자간담회에서 영탁과 고향 선후배 사이임을 밝히며 남다른 친분을 드러낸 바 있다.

오랜 시간 무명 시간을 버텨온 영탁을 직접 지켜봐왔던 만큼 지금 이 순간이 감동적이었다는 그는 "스페셜 방송 찍을 때도 지금 이 자리에 있는 것 자체가 신기하지 않냐는 이야기를 했었다. 그때 정말 감동적이면서도 뭔가 찡하더라"며 "사람 자체가 정말 좋은 사람이다. 실력도 있고 잘하는 분이다. 그동안 힘들었던 과정을 알고 있기 때문에 지금 잘 돼서 너무 좋다. 지금은 온 국민이 다 알 정도로 정말 멋진 사람이다"라고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더셀럽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제이와이드컴퍼니 제공]

인터뷰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