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찰카메라24' 암사종합시장,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실천…온라인 배송
입력 2020. 04.10. 20:30:00
[더셀럽 김희서 기자] ‘관찰카메라 24’ 코로나19에도 좌절하지 않고 유쾌하게 장사를 이어가고 있는 암사종합시장을 소개한다.

10일에 방송되는 채널A ‘관찰카메라 24’에서는 '유쾌하게 이겨낸다! 암사종합시장'편이 그려진다.

코로나19의 여파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한창인 요즘 누구보다 힘든 건 바로 소상공인들일 것이다. 그러나 8호선 암사역 초역세권의 ‘암사종합시장’은 코로나19의 기승에도 손님들 발길이 크게 줄지 않았다. 이유는 시장의 지붕을 수시로 열어 환기를 시키고 시장 곳곳에 손 소독제를 배치, 상인들 스스로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 캠페인을 솔선수범하고 있기 때문이다.

손님이 끊이지 않는 또 하나의 이유는 바로 상인들의 활기찬 에너지다. 아침부터 트로트 가락에 몸을 맡기는 국집 여사장님, 끼로 똘똘 뭉친 입담 좋은 닭집 사장님, 그리고 리듬감 있게 김을 굽는 김구이집 사장님까지 유쾌함이 이 시장의 가장 큰 무기다.

최근 이 시장이 주목을 받게 된 건 다름 아닌 ‘전통시장 온라인 장보기 서비스’이다. 코로나19로 외출을 꺼려 하는 손님들의 편의를 위해 온라인으로 물건을 주문하면 당일 배송해 주는 서비스로 서울 시내 전역은 물론 경기도 성남시까지 배달이 가능하다. 클릭 한 번에 밥 한 상이 근사하게 차려지는 현장을 관찰카메라가 따라가본다.

물론 시기가 시기인 만큼 이 시장에도 변화는 있다. 젊은 부부가 운영하는 정육점에는 등교하지 못한 초등학생 딸이 놀이터 삼아 나와 있고 배우를 꿈꾸는 꽃 미모의 지망생은 국집에 나와 아르바이트를 하며 요가 강사인 딸은 어머니의 가게인 반찬집에서 계획에 없던 일손을 돕고 있다. 뜻밖의 소중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며 긍정의 힘을 발휘하는 암사시장의 상인들을 만나본다.

‘관찰카메라24’는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더셀럽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채널A 제공]

방송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