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석구, '범죄도시2' 악역 캐스팅 확정…마동석과 대립구도
입력 2020. 01.17. 16:34:04
[더셀럽 김희서 기자] 배우 손석구가 영화 '범죄도시2'로 스크린에 컴백한다.

샛별당 엔터테인먼트 측은 17일 "손석구가 영화 '범죄도시2' 출연이 확정됐다"고 밝혔다.

'범죄도시2'는 2017년 10월 개봉해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에도 약 700만 관객을 돌파하며 다양한 유행어와 화제를 만들어낸 '범죄도시'의 후속편이다. 이번 작품에서 손석구가 맡는 강해상은 피도 눈물도 없는 극악의 인물로 마동석과 대립하게 된다.

드라마 '마더'의 설악으로 대중들에게 악역 연기를 선보인 바 있는 손석구는 '슈츠', '최고의 이혼', '60일, 지정생존자', '멜로가 체질', 영화 '뺑반' 등을 통해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하며 특유의 개성 넘치는 연기관을 보여준 바 있다.

앞서 ‘범죄도시’에서 소름돋는 조선족 장첸 역으로 열연을 펼친 윤계상에 이어 후속편에 등장할 손석구가 맡은 악역 강해상은 어떤 모습일지 벌써부터 영화 팬들의 마음을 설레이게 하고 있다.

한편 마동석과 손석구의 만남만으로도 충무로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는 '범죄도시2'는 2020년 개봉을 목표로 준비 중이다.

[더셀럽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샛별당 엔터테인먼트 제공]

영화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