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SCEME] ‘아는 형님’ 첸 “설소대 수술, 3일간 극한의 고통”
입력 2019. 12.07. 22:16:38
[더셀럽 이원선 기자] ‘아는 형님’에 출연한 엑소 첸이 설소대 수술을 한 점에 대해 후회한다고 말했다.

7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신곡 ‘옵세션’으로 컴백한 엑소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첸은 나를 맞춰봐 퀴즈 코너에서 ‘진짜 하지 말걸하고 후회한 행동’에 관한 문제를 출제했다. 첸은 “노래를 잘 하기 위해 설소대 제거 수술을 해서 후회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 시술을 하러 갔는데, ‘가볍게 하는 수술’이라는 의사 선생님의 말에 하게 됐다. 근데 마취가 풀리니까 3일동안 극한의 고통이 있었다”고 말했다.

하지만 “희철를 보니까 그 수술이 필요가 없는 것이더라. 나한텐 꼭 필요하지 않았던 수술이었던 것 같다”고 했다.

[더셀럽 이원선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JTBC ‘아는 형님’ 캡처]

예능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