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 아이돌 후니용이,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체결 “다채로운 활동”
입력 2019. 12.06. 16:31:24
[더셀럽 심솔아 기자] 트롯 감성 아이돌 후니용이가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6일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측은 “후니용이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계약 체결 후 후니용이가 더욱 다채로운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펼칠 것”이라고 전했다.

후니용이는 데뷔 10년차 베테랑 트로트 가수이자 사진작가, 앨범 재킷 디자이너로 왕성한 활동을 하며 이미 업계에서 ‘가성비 갑’ 행사의 신 황태자라 불리고 있다. 팀명은 멤버 최명훈과 김범용의 이름 끝 자만 따서 만들어진 것으로 2011년 결성됐다.

특히 후니용이는 최근 MBC ‘놀면 뭐하니?-뽕포유’를 통해 유산슬(유재석)의 트로트 데뷔 곡 중 하나인 ‘사랑의 재개발’ 뮤직비디오 감독으로 출연, 짧은 시간 안에 고퀄리티의 영상미를 갖춘 뮤직비디오를 선공개해 이슈도 모은 바 있다.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의 새 식구가 된 후니용이는 앞으로 전폭적인 지원 속 활발한 활동을 할 예정이다.

[심솔아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요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