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파엠’ 주시은 “배성재 아나운서, 자꾸 ‘아빠 옷 입었냐’ 지적해”
입력 2019. 11.20. 08:48:25
[더셀럽 김지영 기자] ‘철파엠’에서 주시은 아나운서가 선배 배성재 아나운서에게 옷 지적을 받는다고 고백했다.

20일 오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서는 주시은 아나운서가 출연해 ’지는‘ 코너가 전파를 탔다. ’지는‘은 자신에게 지적하는 회사 동료들에게 차마 말하지 못했던 속마음을 풀어놓는 시간이다.

이날 한 청취자는 “지는? 옷 못 입으면서 나한테 왜 옷을 지적하냐”고 사연을 보냈고 이를 공감한 김영철 DJ는 “한혜연 씨도 저한테 옷을 지적하진 않는다. ‘이걸 더 입어봐’라고 조언을 할 뿐이다. ‘옷을 왜 그렇게 입느냐’고는 안 한다. 옷 못 입는 사람이 오히려 지적한다”고 꼬집었다.

그러자 주시은 아나운서는 “저도 자꾸 배성재 선배가 ‘아빠 옷 입었냐’고 한다”고 했고 이를 들은 김영철은 “지는?”이라고 말했다.

[더셀럽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캡처 ]

방송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