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웨인 존슨 사망설, 가짜뉴스 해프닝…SNS로 '블랙아담' 캐스팅 소식 게재
입력 2019. 11.15. 17:44:48
[더셀럽 김희서 기자] 할리우드 배우 드웨인 존슨의 사망 소식이 가짜뉴스로 전해졌다.

영국 미러, 메트로 등 해외 매체에 따르면 15일 “드웨인 존슨이 영화 촬영 중 끔찍한 스턴트 사고로 사망했다”라고 보도해 온라인 상에 빠르게 퍼져나갔다. 이후 국내 한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도 오르며 주목을 받았다.

하지만 해당 소식은 BBC를 사칭한 가짜 웹사이트에서 유포된 가짜뉴스인 것으로 밝혀졌다. 특히 이날 드웨인 존슨은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DC 히어로 ‘블랙아담’에 캐스팅된 소감을 게재했다.

한편 드웨인 존슨은 지난 2011년, 2014년에도 사망 가짜 뉴스로 웃지 못할 해프닝을 겪은 바 있다.

드웨인 존슨은 최근 영화 ‘분노의 질주:홉스&쇼’에 출연했다.

[더셀럽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영화스틸컷]

해외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