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젤예 미리보기] 김해숙, 최명길에 "나 가면 내 새끼 부탁해"
입력 2019. 09.21. 16:05:59
[더셀럽 심솔아 기자] '세젤예' 김해숙이 최명길에게 유언을 남긴다.

21일 방송되는 KBS2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이하 '세젤예')에서는 마지막을 직감하는 박선자(김해숙)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방송에서 한종수(동방우)는 쓰러져 병상에 눕게되고 한태주(홍종현)는 "나 때문에 아버지가 저렇게 쓰러졌다. 내가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다"며 자책한다.

한편 강미혜(김하경)은 박선자가 원했던대로 김우진(기태영)과 결혼식을 올린다.

박선자는 "나 가면 내 새끼 부탁한다"며 전인숙(최명길)에게 부탁한다.

[심솔아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KBS2 '세젤예' 캡처]

방송 최신기사

인기기사

더셀럽 패션

더셀럽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