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패션
엔터테인먼트
뷰티
문화/사회
트랜드
스타일링
컬렉션
스타

[패션 in 캐릭터] 'SKY캐슬' 염정아 "그레이스 켈리의 진주 목걸이, 시놉시스 대로 스타일링"

2019. 02.08. 12:25:19

[더셀럽 안예랑 기자] 'SKY캐슬' 염정아가 그레이스 켈리의 진주 목걸이를 착용한 이유를 설명했다.

8일 오전 서울시 논현동의 한 카페에서 'SKY캐슬'(극본 유현미, 연출 조현탁)에 출연한 배우 염정아와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SKY캐슬'의 공식홈페이지에 따르면 염정아가 연기한 한서진을 '모나코 왕비였던 그레이스 켈리보다 더 진주목걸이가 잘 어울린다'고 소개하고 있다. 인물 소개는 염정아가 표현한 한서진의 외형에 고스란히 반영됐다.

특히 그레이스 켈리가 주로 착용했다는 진주 액세서리는 한서진을 대표하는 아이템이었다. 아울러 해당 패션은 그레이스 켈리와 한서진의 삶이 비슷한 방향으로 흘러갈 것이라는 추측을 낳기도 했다.

이날 염정아는 진주목걸이에 대해 "저는 처음 시놉시스에 나왔던 한서진대로 스타일링을 한거다. '그레이스켈리보다 진주가 잘 어울리는 여자'라고 시놉에 설정이 돼있더라"며 "그레이스 켈리의 일대기를 다룬 영화가 있다. 니콜키드먼이 출연한 영화인데 거기서 모티브를 얻어서 늘 진주 귀걸이 하고 그랬다"고 영화 '그레이스 오브 모나코' 속 패션에서 영감을 얻었다고 설명했다.

염정아는 진주 목걸이와 한서진의 죽음을 연관 지었던 시청자 반응에 대해서 "저희가 생각도 못 했던 것들에서 시청자 분들이 의미를 부여해주신 게 꽤 있더라"며 감탄했다.

'SKY캐슬'은 지난 2일 종영했다.

[안예랑 기자 news@fashionmk.co.kr/사진=JTBC 제공]

검색